프로게이머 임요환 선수(23)가 28일 1억원을 받고 동양제과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1년간 동양제과 광고 모델로 활약하게 되며 게임대회에 출전할 때는 동양제과 로고가 부착된 의상을 착용하게 된다.

임 선수는 세계 최고의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로 온게임넷 스타리그를 비롯 KPGA,WCG 등 주요 게임대회에서 우승했다.

팬클럽 회원은 18만명으로 인기 연예인인 장나라(13만명) 김재원(12만명)을 능가한다.

이관우 기자 leebro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