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쇼핑채널인 농수산TV가 100억원 규모의 증자를 마쳤다.

5일 농수산TV는 지난달 27일 방송위원회의 승인을 얻은 데 이어 이날 등기를 마쳤다고 밝혔다.

이로써 농수산TV의 자본금은 300억원으로 늘어나게 됐다. 농수산TV는 지난해 5월 초기 자본금 200억원으로 설립됐다.

한편 주요 주주가 모두 증자에 참여함에 따라 하림, 수협, 농우바이오, 동아TV, 한국인삼공사 등 5대 주주사의 순위변동은 나타나지 않았다.

한경닷컴 유용석기자 j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