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공식보험사인 현대해상화재보험이 자사의 VIP 고객에 대한 지속적이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하이클래스 서비스' 제도를 도입, 5월1일부터 시행에 들어간다.

이 제도는 고객을 보험료, 계약 건수, 가입연수, 사고 이력 등을 평가해 점수를 산정하고 점수가 높은 VIP 고객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