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 국민은행장은 30일 "대기업의 신규사업 진출시 은행과 먼저 논의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