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전화(VoIP)서비스 업체인 앳폰텔레콤(www.atphone.com)은 30일 코스닥 등록기업인 디지텔의 이종석 대표이사를 신임 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신임 이 사장은 지난 2000년 앳폰텔레콤을 설립해 초대 사장을 지내기도 했다.

이 사장은 현재 ADSL모뎀 등 네트워크 접속장비 제조업체인 디지텔의 대표이사직을 맡고 있으며 향후 상당기간 두 회사의 경영을 동시에 꾸려갈 계획이다.

이 사장은 "단말기 임대제 도입,기업용 시장 진출 등 공격적 마케팅을 통해 영업을 활성화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올해를 흑자경영의 원년으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정대인 기자 bigm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