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는 자사 경주용 타이어 `벤투스'가 이탈리아 포뮬러3(F3) 자동차 경주대회의 올해 공식 타이어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국산 타이어가 해외 F3 대회 공식 타이어로 선정된 것은 처음으로 이 대회 공식타이어는 2000년까지 이탈리아 피렐리, 2001년에는 영국 에이본이었다. 이탈리아 전역을 순회하며 한해동안 9차례 치러지는 이탈리아 F3 대회에는 30여개팀이 참가하고 경기당 10만명이 관람하며 유럽 10여개국에 방송된다. 특히 타이어는 참가팀에게 최소 500세트 이상 세트당 671.39유로(미화 587달러)에 판매돼 이 부문 매출액이 34만유로(30만달러)에 이를 것으로 회사측은 예상했다. 한국타이어는 "경주용 타이어는 코너링.접지력.내구성이 뛰어나고 시속 240km를 넘는 급가속에서 견뎌야 한다"며 "카레이싱의 최고 수준인 F1 대회용 타이어를 개발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강의영기자 keykey@yonhap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