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대표 구자홍)는 몽골의 제1통신사업자인 몽골텔레콤(Mongolia Telecom)과 코드분할다중접속 무선가입자망(CDMA WLL) 시스템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LG전자는 이번 계약을 통해 내년 상반기까지 기지국 제어기, 기지국 등 300만달러 규모의 1900MHz 대역 CDMA WLL 시스템을 몽골의 수도 울란바토르에 공급한다. 몽골텔레콤은 내년 상반기까지 망 구축작업이 완료되면 본격적인 WLL 상용서비스에 들어간다. LG전자는 지난해 10월 현지 CDMA사업자인 스카이텔에 400만달러 규모의 800MHz대역 시스템을 공급하고 최근 100만달러의 규모의 기지국도 추가로 공급한 바 있다. LG전자는 현재 몽골텔레콤을 상대로 CDMA WLL 시스템 추가 공급을 추진중이며 스카이텔에도 향후 3년간 10만회선 규모의 CDMA 시스템을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LG전자 관계자는 "스카이텔에 이어 몽골텔레콤에도 시스템을 공급함으로써 몽골통신시장 진출이 가속화되는 한편 cdma2000 1x 등 3세대 시장에서도 유리한 위치를 차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범수기자 bumsoo@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