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테크윈은 지난 5일부터 9일까지 독일 뮌헨에서 열린 유럽 최대 전자생산 기자재 전시회 'PRODUCTRONIKA 2001'에서 칩마운터 등으로 총 1천6백만달러어치의 수주 실적을 올렸다고 14일 밝혔다.

특히 신제품 CP-60시리즈와 SMT 인라인 시스템이 호평받았다고 전했다.

정지영 기자 co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