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자동차 전·현직 노조 간부들로 구성된 ''대우자동차정상화추진위원회''는 14일 경기도 부평역 광장에서 결의대회를 열고 대우차 회생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대우자동차측은 노조의 이같은 협조적 태도가 GM으로의 매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