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은 14일 오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임기 만료된 정창화 총무의 후임으로 이재오 의원을 선출했다.

이날 3명의 의원이 출마한 총무경선에서 이 의원은 결선투표 결과 출석의원 1백19명 가운데 75표를 획득,37표를 얻은 안택수 의원을 제치고 임기 1년의 총무에 당선됐다.

기권은 5표,무효는 2표가 나왔다.

한나라당은 이에 앞서 소속의원 1백20명이 참석한 가운데 총무경선 1차 투표를 실시했으나 이 의원이 과반에 한표 미달하는 59표를 얻고 안택수 의원이 30표,안상수 의원이 24표를 득표함에 따라 1,2위 득표자인 이재오 안택수 의원을 대상으로 결선투표를 실시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