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화재보험은 최근 대한산부인과 개원의 협의회와 의사 및 병원 배상책임보험 계약체결에 따른 업무협정을 맺었다고 14일 발표했다.

현대해상은 지난해 내과 외과 정형외과 등의 개원의 협의회와도 이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특히 현대해상은 이 보험에 가입한 병의원의 의사들에 대해 의료분쟁이 발생할 경우 분쟁이 종료될 때까지 경호서비스를 제공,인기를 끌고 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