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스펀 금리 마술로 세계 증시 폭발. 문제는 그린스펀 손에서 보여줄 패가 점차 떨어져 가고 있다는 것.

<>…국내 경제전망 기관들 마다 제각각. 그러니 처방도 다를 밖에.

<>…정건용 산은 총재, "GM, 대우차 인수에 세제 지원도 요구". 시집은 보내야겠고 들려보낼 지참금은 없고.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