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용권 < 에이스회원권거래소 팀장 >


주식시장을 위시한 국내 경제 여건의 악화와 더불어 금융권의 초저금리 현상은 골프회원권 시장을 포함한 자금시장의 변화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치고 있다.

골프회원권도 특정시설을 이용하기 위한 단순한 이용권이라는 개념을 뛰어 넘어 투자적 가치와의 접목이라는 측면에서 상당히 부각되는 현상을 보이고 있다.

주식시장과 같은 적극적인 투자의 개념과는 다소 다르겠지만 최소한의 투입자금으로 최고의 만족감을 얻는다는 점에서 크게 다르지 않다.

특히 최근 골프장의 비회원 그린피 인상도 저금리라는 재료와 더불어 보다 실리적인 가치를 추구하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최근의 골프장 선택 경향은 같은 조건의 코스와 관리,부킹률이라면 모기업이 더 안정적이고 운영도 객관적인 골프장이 전통과 접근성이 뛰어난 골프장보다 우선한다.

왜냐하면 교통망의 확충이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있으며 어느 정도의 시간이 소요되더라도 만족도가 높은 골프장을 이용하려는 인식의 변화가 나타나고 있기 때문이다.

이와 더불어 모기업이 부도나 자금난 등의 구설수가 생길 경우 코스에 대한 재투자가 떨어질 수밖에 없으며 서비스 측면도 악화된다는 점에서 영향을 미치고 있다.

또 골퍼들의 평균 연령층이 젊어지고 코스의 관리상태와 함께 적절한 난이도를 원하는 추세가 증가하면서 전략적인 코스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

회원권의 시세 사이클을 볼 때 단기적인 상승을 기대하기보다는 3~6개월 이상의 장기적인 전망을 근거로 판단하는 것이 현명할 것이다.

장기적으로 볼 때 레저에 대한 관심은 점차 확산될 것으로 예상되며 레저산업의 발전 전망은 누구나 인정하는 부분이다.

현재의 어수선한 시장 상황이 매입의 기회가 될 수 있다는 관점에서 이용목적에 충실할 수 있는 골프장에 대한 장기적인 투자가 적절할 것이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회원권은 이용권이라는 점에 기초하여 판단할 필요가 있다.

최소한의 자금 투입으로 최대한의 양도 차익을 얻으려는 일반적인 투자 원칙만을 지나치게 부각한 나머지 욕심을 낸다면 화를 초래할 수 있다.

여유자금으로 매입하여 적은 비용으로 충분히 이용해 심리적인 만족을 얻고 양도시 금전적인 손해없이 매각할 수 있다면 이것으로 회원권 재테크는 성공적이라고 할 수 있다.

고급승용차를 구입하면서 유지비와 감가상각,그리고 차후의 중고차 시세 등 경제성만을 지나치게 따진다면 아마도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 가장 경제적일 것이기 때문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