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랜드는 세계의광장 특별전시관에서 미니어처전시회 "작지만 넓은 세상"을 열고 있다.

(주)이일이와 함께 꾸민 이번 전시회는 관람객이 소인국에 간 걸리버가 된 것으로 착각할 정도로 정교한 미니어처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준비하는데 5년, 현장제작에만 1년이 걸렸다.

전시관에 들어서면 열대어가 노니는 수족관속의 해저도시를 볼수 있다.

해저도시 옆은 전쟁관.

바이킹 전투, 영.불 백년전쟁, 워털루전쟁, 2차 세계대전 등 역사적으로 의미있는 전투장면을 실제처럼 꾸며 놓았다.

호수가 있는 전원마을을 묘사한 아쿠아테리움도 탄성을 자아내게 한다.

각종 중장비미니어가 전시된 체험관에서는 무선조종을 해볼수 있다.

이밖에 유럽의 도시풍경과 항구, 놀이공원 등을 낮과 밤 그리고 4계절의 모습으로 나눠 꾸며 놓았다.

어른 3천원, 어린이 2천원.

자유이용권자, 연간회원, 단체는 50% 할인해 준다.

(02)507-5012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