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새한이 전지사업부를 63억원에 매각했다.

새한은 31일 전지사업부문 및 관련업 일체를 63억원에 매각했다고 밝혔다.

매각은 주식 16.7%와 종업원 전원을 고용승계하는 조건이라고 회사측은 덧붙였다.

[한경닷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