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엔화환율이 급등(엔화가치 하락), 달러당 1백25엔선에 육박했다.

미국정부의 엔화가치 하락(엔저) 용인설 때문이었다.

30일 도쿄시장에서 엔화환율은 한때 전날보다 1.3엔 가량 오른 달러당 1백24.75엔을 기록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