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글로벌은 중소기업청 밀레니엄벤처투자㈜와 공동으로 2백억원 규모의 벤처펀드를 조성,전기·전자와 정보통신 분야의 유망 벤처기업 투자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글로벌 밀레니엄 1호''로 명명된 이 펀드는 SK글로벌 80억원,중소기업청 80억원,밀레니엄벤처투자 20억원,SKC와 SK케미칼이 각각 10억원을 출자해 결성됐다.

이정호 기자 dolp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