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씨바이오텍(대표 김상민·www.ncbiotec.com)은 치매치료 효과가 있는 건강보조식품 ''HECCN''의 양산을 최근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회사는 HECCN에 노루궁뎅이 버섯에서 추출한 ''신경성장요소(Nerve Growth Factor)''라는 물질이 다량 함유돼 있다며 중추신경장애 정신질환 노화방지 등에도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측은 또 자체개발한 이 물질이 동물실험 결과 탁월한 효과를 보였다고 밝혔다.

(043)834-0020

길덕 기자 duk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