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보컴퓨터는 최근 신개념의 오디오 노트북 "드림북 F6570"을 선보였다.

이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은 "오디오 DJ"기능을 적용,노트북 전원을 켜지 않은 상태에서도 CD롬으로 음악감상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또 2와트(W)의 스피커를 내장해 일반오디오 수준으로 음악을들을 수있다.

TV포트를 내장하고 있으며 8배속의 디지털비디오디스크(DVD)롬이 기본 품목으로 들어가 있다.

이에 따라 별도의 장비가 없어도 케이블로 노트북과 TV를 연결하면 고화질의 DVD 영화를TV화면을 통해 즐길 수 있다.

비디오 메모리는 3차원 그래픽을 표현할 수 있는 칩셋(AGP2X)을사용했다.

비디오메모리는 또 메인 메모리와 공유해 사용할 수있는 방식을 채택해 용량을 2메가바이트(MB)에서 최대 32MB까지 늘릴 수있다.

웹서핑에 필요한 다양한 편의기능을 추가한 점도 눈에 띈다.

이 제품은 우선 4버튼 터치패드를 사용했다.

기존 노트북이 터치패드에 2개의 클릭버튼을 사용한 것과 달리,상하,좌우 스크롤 전용 버튼을 각각 1개씩 추가했다.

이와 함께 클릭 한번으로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는 "퀵버튼"기능도 있다.

중앙처리장치(CPU)는 팬티엄III 7백MHz이며 하드디스크(HDD)용량은 20기가바이트(GB),램(RAM)용량은 1백28MB다.

56Kbps모뎀과 랜카드가 기본으로 제공된다.

액정모니터의 크기는 13.3인치다.

가격은 2백87만원(부가세포함).문의(02)365-3535

홍성원 기자 animu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