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은 11일부터 정기예금 주택청약예금 등 예금상품 금리를 최고 0.5%포인트 인하한다.

이에 따라 1년 만기 정기예금 고시금리는 종전 연 7.0%에서 6.5%로 0.5%포인트 내려간다.

또 2년 만기와 3년 이상 정기예금 고시금리도 7.3%와 7.7%로 각각 0.5%포인트 0.2%포인트 인하된다.

6개월짜리 특판정기예금 금리도 6.8%로 0.2%포인트 내려간다.

1년만기 특판정기예금은 종전보다 0.3%포인트 인하된 7.0%, 2년 만기는 0.2%포인트 인하된 7.6%가 각각 적용된다.

이상열 기자 mustaf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