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국약품은 미국의 퀘스트커 파마슈티컬스사로부터 구토억제제 ''에미타솔''의 국내 독점 판권을 획득했다.

에미타솔은 항암제 투여로 인해 생기는 구토증을 효과적으로 억제하는 약으로 당뇨병환자에게 흔히 발생하는 소화불량에도 효과가 있다.

이 약은 코에 뿌리는 신제형의 제품으로 최근 완료된 2상 임상시험 결과에서도 효능이 우수하고 부작용이 없는 것으로 입증됐다.

안국약품은 내년 하반기께 제품을 발매할 계획이며 2004년께 연간 50억원의 매출을 예상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