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그룹 김영대 부회장이 1일 그룹 회장에 취임한다.

대성그룹 모회사인 대성산업은 이사회를 열어 김수근 회장의 장남인 김 부회장을 대표이사 회장에 선임했다고 31일 발표했다.

김 회장은 명예회장으로 추대됐다.

본부 김한배 상무이사는 전무이사로 승진됐다.

김성택 기자 idnt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