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과학기술대학은 지난 4,5일 국내 기업체 간부들을 대상으로 현지에서 "기업임원을 위한 e비즈니스 세미나"를 가졌다.

한경닷컴과 교육컨설팅업체인 이비전(대표 장혜정)이 마련한 이 세미나에서 홍콩과기대 정보시스템관리 부문장인 크리스토퍼 웨스트랜드 교수는 향후 부상할 e비즈니스 모델로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컨텐츠 판매업을 꼽았다.

또 캐더린 싱 교수는 전통제조업체의 닷컴 전략과 관련 의사결정을 신속히 해야하고 브랜드가 중요하지 않는 사업일수록 본사와 분리 독립시켜야한다고 지적했다.

두 교수의 강의 내용을 요약 소개한다.

---------------------------------------------------------------

<>e마켓-비즈니스 모델

전자상거래는 지난 95년 6월 마이크로소프트사의 빌게이츠 회장이 인력의 10%정도를 인터넷부문에 투입하면서 시작됐다고 할 수 있다.

그해 여름 일반 사람들이 전자상거래를 실감했고 96년 인터넷 몰 개념이 등장하면서 전자상거래가 본격화됐다.

98년에 B2B(기업간 거래)개념이 등장하면서 전자상거래는 기하급수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전자상거래는 크게 B2B(기업간거래)B2C(기업과개인간 거래)C2B(개인과 기업간거래) C2C(개인간 거래)등이 있다.

B2B에는 집합,교환,확장ERP,공급망관리 등의 유형이 있다.

집합 사이트는 정보제공과 상품구매 업무를 동시에 취급한다.

켐덱스(www.chemdex.com)같은 곳이다.

이 회사는 3천개 종류의 실험 기자재를 한 번에 구매할수 있도록 하고 동시에 구매와 관련된 각종 정보를 제공하고있다.

교환사이트로는 운임경매사이트들을 들 수 있다.

화물차가 빈차로 가는 것을 이용해서 화물을 저렴하게 수송할수 있도록 해주는 사이트다.

시스코,오라클 등이 제공하는 확장ERP(전사적자원관리)와 미국 포드사의 비스천(Visteo),GE의 GIS 같은 공급망관리도 B2B에 속한다.

B2C는 재고량을 줄이는게 관건이다.

컴퓨터회사 델(dell)과 온라인 서점 아마존은 모두 재고를 줄이는 비즈니스 모델이다.

C2B는 역경매사이트 프라이스라인(Priceline)과 공동구매 사이트 맙숍(mobshop),C2C는 단순 경매 사이트 이베이(ebay)가 있다.

e비즈니스 모델은 참가자에대한 통제정도와 가치통합정도에따라 아고라-집합-동맹-가치 체인 등으로 나누기도한다.

아고라는 채팅사이트처럼 마켓참가자에대한 통제가 아주 약한 것으로 e베이 프라이스라인이 이에 속한다.

앞으로 시장이 커질수록 아고라 타입의 비즈니스가 늘어날 것이다.

집합형은 월마트처럼 운영주체가 중개 역할을 하며 취급 제품 등을 관리하는 것을 말한다.

가치체인유형은 시스코시스템즈처럼 컨텍스트 제공업체가 네트워크를 조직하고 운영한다 동맹은 통제가 없는 상태에서 고도의 가치통합을 추구한다.

리눅스,윈텔등을 들 수 있다.

앞으로 e비즈니스 시장은 큰 변화를 몰고 올 것이다.

첫째 주식시장의 변동이 클 것이다.

정확한 정보를 빨리 입수할 수 있기 때문에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이 감소할 것이다.

투자자들은 높은 가격에 주문,기업 가치가 부풀려 질 수도 있다.

둘째 AOL과 타임워너의 합병에서 보듯이 거대기업이 다시 출현할 것이다.

개인 서비스업이 점차 사라지고 모든 서비스가 웹을 통해 이뤄질 것이다.

컴퓨터 사용여부에 따라 빈부 격차가 확대될 것이다.

세째 인쇄 기록 산업이 퇴조하고 온라인 엔터테인먼트 유통업체들이 부상할 것이다.

사이트사운드(www.sightsound.com)를 비롯 i필름(ifilm)냅스터(napster)게러지밴드(garageband)필퍼스(pilfers)같은 사이트들이 부상하고 있다.

i필름은 인터넷으로 영화를 배급하는 회사로 재능이 있으나 돈 없는 감독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가격이외의 조건을 모두 제시해 원하는 구매자 판매자를 찾을수 있는 퍼펙트닷컴(perfect.com)천연가스와 전기를 파는 엔론(enron)소매상 월마트(walmart)등도 떠 오르는 모델이다.

휴대폰 상거래와 스마트카드 기반의 아이덴티티 모듈을 처음 소개한 슈럼버거(schlumberger) 통신회사 로이터(reuter) 강력한 정보 저장장치를 제공하는 이엠시(emc) 마켓솔루션업체인 브로드비젼(broadvision)과 i2테크놀로지(i2technologies)등 도 주목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