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가수 양파(21.본명 이은진)가 24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의 박찬호(27.LA다저스) 선발 등판경기에 앞서 미국 및 캐나다 국가를 불렀다.

경기할 때 아시아 출신의 가수가 미 국가(Star Spangled Banner)를 부르기는 양파가 처음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