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현 서울대병원장은 16일 오전 병원 제2회의실에서 노중기중화인민공화국 옌볜대학 복지병원 부원장과 의료기술 지원 협약을 맺었다.

이에따라 서울대병원은 흉부외과부문 의료기술 지원,진료지원 및 진료와 관련된 직원 교육,병원 경영 및 진료실 운영 자문 등을 지원하게 된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 원장,김용진 서울대병원 흉부외과 과장,노 부원장,노준량 옌볜대 복지병원 흉부외과 교수 등이 참석했다.

최규술 기자 kyus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