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문형반도체(ASIC) 분야에 전문적으로 투자하는 창투사가 생겼다.

센츄리온기술투자(대표 현병제)는 중소기업청에 정식으로 등록하고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아라리온 이티씨 주홍정보통신 티엘에스아이 아이앤씨테크놀로지 이-엠디티 티엘아이 등이 주주로 참여한 센츄리온기술투자는 ASIC업계 관계자,컨설턴트,교수,회계사,변호사 등이 투자 창업 경영지원을 하는 네트워크형 창투사다.

(02)556-2563

장경영 기자 longr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