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청은 전국 13개 지역신용보증재단의 보증기능 활성화를 지원하는 전국신용보증재단연합회(회장 엄기염)가 14일 대전시 둔산2동 외환은행 둔산지점빌딩에서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연합회는 신용조사 및 평가기법 개발,통합전산망 구축을 통한 신용정보 종합관리,대외기관과의 업무협의 및 종합조정기능 등을 맡게 된다.

또 지금까지 지역신보가 광역자치단체별로 설립·운영돼 독자적으로 수행하기 곤란했던 보증관련 업무도 추진한다.

지난달말까지 13개 지역신보의 지방영세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보증공급 실적은 2만8천개 업체,1조3천억원에 이른다.

(042)477-6000

장경영 기자 longr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