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대전지점은 오는 16일부터 대전.충남지역 중소기업들의 자금난을 덜어주기 위해 3백억원 규모의 특별운전자금을 지원한다.

이 자금은 9월9일까지 각 금융기관에서 취급하며 업체당 대출한도는 3억원, 기간은 1년이다.

대전.충남에 있는 중소기업이면 신청할 수 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