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TV 관련제품 전문 디지털앤디지털(대표 이규택)은 셋톱박스 전문 임프레스정보통신(대표 박영덕)과 디지털TV셋톱박스 개발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고 7일 밝혔다.

디지털TV 셋톱박스를 개발하는 데 두 회사가 협력키로 한 것.기술개발뿐 아니라 영업 마케팅 해외시장 진출도 공동 추진키로 했다.

이규택 사장은 "앞으로 상호출자를 통한 자본제휴도 체결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02)3497-7900

김동욱 기자 kimd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