씽크풀(대표 김동진.엄길청)은 KCA컨설팅(대표 이덕구)과 전략적 제휴를 맺고 7억원을 투자했다고 23일 밝혔다.

두 회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벤처기업 발굴과 투자,사업 타당성 분석 및 경영 컨설팅,자금조달 주선,코스닥 및 거래소 상장 컨설팅,고객DB 공동 구축 등 다양한 벤처 지원활동을 벌이기로 했다.

씽크풀은 기업 경영과 관련된 3백여명의 전문가 네크워크를 가진 컨설팅회사로 투자정보 사이트(www.thinkpool.com)를 운영하고 있다.

또 벤처 컨설팅업체인 KCA컨설팅은 앞으로 국내외 기관투자자로부터 대규모 자본을 유치해 벤처 인큐베이팅 사업에 진출할 계획이다.

(02)782-8631

< 정한영 기자 chy@hankyung.com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