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무역협회는 2000년도 우수 수출상품을 선정,24일 시상식을 개최한다.

우수 수출상품의 발굴과 국내외 홍보를 통해 수출확대를 꾀하고 수입대체효과를 도모하기 위한 우수 수출상품 포상제는 지난 97년부터 산업자원부의 후원으로 한국경제신문과 무역협회가 매년 공동 시행하고 있다.

무협은 99년도 수출증가율이 전년대비 5%이상인 업체를 대상으로 총 1백90개 상품의 신청을 받아 이중 수출실적과 자기 상표 수출,기술마크 획등,마케팅 전략 등에 대한 심사를 통해 대상 4개,우수상 10개 품목을 최종 선정했다.

김재철 무협회장은 "한국은 수출을 늘리지않고는 안정된 성장기반을 다질 수 없다"며 "특히 불안정한 환율 등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새로운 수출시장을 개척하려는 노력은 지속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에 선정된 우수 수출기업및 상품은 24일부터 5일간 코엑스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또 무역관련 매체와 전자거래 알선사이트 등을 통해 국내외 홍보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무협은 밝혔다.

< 이심기 기자 sglee@hankyung.com >

---------------------------------------------------------------

<>실버리안 청소용품(실버크리너)=초극세사를 사용해 만든 청소용품으로 안경닦이와 같은 고급소재를 청소용품에 적용,유럽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미끄러짐을 방지하고 먼지나 때 등의 흡수력이 뛰어나다.

세제를 사용하기 않고 물세탁만으로 사용할 수 있는 환경친화적 제품이다.

지난해 2백17만달러어치의 수출실적을 거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