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무역협회는 2000년도 우수 수출상품을 선정,24일 시상식을 개최한다.

우수 수출상품의 발굴과 국내외 홍보를 통해 수출확대를 꾀하고 수입대체효과를 도모하기 위한 우수 수출상품 포상제는 지난 97년부터 산업자원부의 후원으로 한국경제신문과 무역협회가 매년 공동 시행하고 있다.

무협은 99년도 수출증가율이 전년대비 5%이상인 업체를 대상으로 총 1백90개 상품의 신청을 받아 이중 수출실적과 자기 상표 수출,기술마크 획등,마케팅 전략 등에 대한 심사를 통해 대상 4개,우수상 10개 품목을 최종 선정했다.

김재철 무협회장은 "한국은 수출을 늘리지않고는 안정된 성장기반을 다질 수 없다"며 "특히 불안정한 환율 등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새로운 수출시장을 개척하려는 노력은 지속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에 선정된 우수 수출기업및 상품은 24일부터 5일간 코엑스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또 무역관련 매체와 전자거래 알선사이트 등을 통해 국내외 홍보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무협은 밝혔다.

< 이심기 기자 sglee@hankyung.com >

---------------------------------------------------------------

<>공업용 다이아몬드(일진다이아몬드)=초고온,초고압에서 생성되는 천연 다이아몬드의 원리를 응용한 공업용 합성다이아몬드.

단순절단에서부터 원자력,우주항공,전자공업 등 첨단 기술분야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용도를 지니고 있다.

지난 85년 국책사업의 일환으로 KIST와 공동으로 개발했다.

현재 미국의 제너럴일렉트로닉(GE),남아프리카공화국의 De Beers와 함께 세계 3대 메이커로 세계적인 기술수준을 지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시장점유율은 국내 60%,해외 23%다.

91년 생산을 시작한 이후 국제독점에 의한 높은 수입단가를 40%가량 인하,막대한 수입대체효과를 가져왔으며 연관산업의 경쟁력을 크게 높혔다.

지난해 수출실적은 전년보다 20.5%가 증가한 4천2백88만달러.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