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ree engineering students were discussing the possible designer of the human body.

One said, "It had to be a mechanical engineeer look at all the joints."

Another said, "No, it had to be an electrical engineer-the nervous system is just a marvel of millions of electrical connections."

The third said, "Actually, it was a civil engineer. Who else would run a waste pipeline right through a recreational area?"

---------------------------------------------------------------

<>mechanical engineer : 기계기술자
<>joint : 관절, 조인트(기계의 이은 부분)
<>nervous system : 신경계통
<>marvel : 놀라운 것
<>civil engineer : 토목기사
<>waste pipeline : 오물파이프
<>recreational area : 유원지

---------------------------------------------------------------

공과학생 세 사람의 화제는 인체를 누가 설계했겠는가 하는 것이었다.

"필시 기계기술자였을거야-마디마다 조인트로 연결해 놓은 걸 보면 알 수 있잖아"라고 한 사람이 말했다.

"아니야. 전기기술자가 했을게 틀림없어-신경계통은 몇 백만을 헤아리는 경이로운 전기의 연결체가 아니냐구"

다음 학생이 이렇게 말했다.

"실은 그건 토목기술자가 한 거야. 그 사람이 아니고야 놀이터에 오물파이프를 설치할 사람이 또 누가 있겠나?"

세번째 학생이 이렇게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