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평양은 초미립 나노 테크놀로지를 이용해 화장품에 시각적 효과를 가미한 "라네즈 라이브 프레시너"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태평양기술연구원이 개발한 "매직 홀로그램"기술을 이용한 것으로 미세한 실리카 파우더가 규칙적으로 배열됨으로써 빛을 산란시켜 오팔처럼 반짝이는 게 특징이다.

회사측은 이 제품이 피지를 효과적으로 조절해 모공을 잘 정돈시켜 피부를 깨끗하게 해 준다고 설명했다.

가격은 50g 짜리 한개에 2만5천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