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민 (천문지리학연구가)
(02)734-0575


[ 쥐 ]

<> 36 병자 : 새로운 일보다는 기존의 일마무리에 주력하는 것이 현명하다.
<> 48 무자 : 상대방의 반응에 주의를 하면서 교섭의뢰에 임해야 실수 적다.
<> 60 경자 : 처음으로 접촉하는 분야는 성과가 지연되니 성급함은 금물이다.
<> 72 임자 : 귀찮고 반갑잖은 사람이 되지않기 위해선 자율적으로 움직여라.

[ 소 ]

<> 37 정축 : 자력으로 대사를 도모하기 위해선 힘이 모자라니 때를 기다려라.
<> 49 기축 : 성급한 매매는 후회를 하기 쉬우니 서둘지말고 신중하게 행하라.
<> 61 신축 : 자기 호주머니 사정의 한계를 측정하는 것이 지름길이라 여겨라.
<> 73 계축 : 용건을 너무 성급하게 표현하지 말고 간접적으로 뜻을 비추어라.

[ 호랑이 ]

<> 38 무인 : 신뢰감이 약화되는 면만 주의한다면 그다지 큰 걱정은 없다.
<> 50 경인 : 지출에 비해 신통찮은 물건에 관여되는 일을 사전에 방지하라.
<> 62 임인 : 안전도 위주로 방법론을 찾아야 후반에 대책이 강구되는 시기다.
<> 74 갑인 : 큰 희망성사는 다소 어려운 시기니 훗날을 기약하면서 노력하라.

[ 토끼 ]

<> 39 기묘 : 새로운 계획을 서서히 강구해야 지금의 난관을 극복할 수 있다.
<> 51 신묘 : 금전적인 것도 중요하나 지금은 정신적인 안정감이 우선적이다.
<> 63 계묘 : 매매거래를 성사시키려면 상대방에게 먼저 성의를 보여야 한다.
<> 75 을묘 : 외부적인 교섭은 뒤로 미루고 자신의 실력양성에 주력해야 한다.

[ 용 ]

<> 40 경진 : 상품판매보다는 관리나 품질확인등에 주력을 해야 할 시기다.
<> 52 임진 : 교섭의뢰는 흥정술보다 진면목을 어느만큼 보이는가에 달렸다.
<> 64 갑진 : 자신의 사고방식이 비효육적인가 점검하는 여유가 필요하다.
<> 76 병진 : 상대의 동조를 얻기에 앞서 가능성을 먼저 고려하고 행하라.

[ 뱀 ]

<> 41 신사 : 상대가 소극적인 경우는 이쪽이 적극적으로 나가도 소용없다.
<> 53 계사 : 웬만한 자신감이 아니고서는 이 시기의 거래는 풍작이 어렵다.
<> 65 을사 : 아무리 좋은 조건이라는 생각이 들어도 제안검토에 민감하라.
<> 77 정사 : 혼자 있는 시간을 잘 활용하는 사람은 자기분야가 확실해진다.

[ 말 ]

<> 42 임오 : 체면이나 형식적인 절차보다 진실일변도로 나가야 상책이 된다.
<> 54 갑오 : 일시적으로 검은구름이 태양을 가린듯한 난관은 후에 사라진다.
<> 66 병오 : 외부사보다 내적인 자기관리와 가정사의 관심에 비중을 두라.
<> 78 무오 : 상대방에게 빈틈을 보일수록 얻기 보다 잃는 것이 많다.

[ 양 ]

<> 43 계미 : 매매거래사는 우유부단성과 약한 마음을 철저히 경계해야한다.
<> 55 을미 : 금전융통 가능성은 중반에 있으나 과거의 신용도가 반영된다.
<> 67 정미 : 융통성과 양보가 많아지면 나중엔 상대가 주도적이 되어간다.
<> 79 기미 : 확신이 안가는 정보나 제안을 성급하게 받아들이면 후회가 있다.

[ 원숭이 ]

<> 32 임신 : 협조자가 많아도 외로운 시기니 자기관리에 철저해야 이겨나간다.
<> 44 갑신 : 큰 규모의 거래는 지연되나 성사가능성 있으니 서서히 진행하라.
<> 56 병신 : 중후반기에 큰 수익을 올릴 기회가 오기도하니 초반은 관망하라.
<> 68 무신 : 가격에 비해 비실용적인 물건을 사기 쉬우니 충동구매하지 말라.

[ 닭 ]

<> 33 계유 : 후반은 방문교섭을 일체 피하고 가급적 초반에 결과를 얻어라.
<> 45 을유 : 불리한 입장에서의 청탁은 행하지 못한 결과가 오니 신중하라.
<> 57 정유 : 유리한 존재인가 불리한가를 현명하게 판단하는 것이 중요하다.
<> 69 기유 : 정성을 다하고 때를 기다린다면 고민은 늦어지지만 해결된다.

[ 개 ]

<> 34 갑술 : 타인을 돕는 입장이 되기 쉬우니 여력이 닿는 범위에서 행하라.
<> 46 병술 : 타인에게 의존하는 대책은 사상누각이니 근본책을 가져야한다.
<> 58 무술 : 승부를 다투는 입장은 자제하고 가치평가에 민감해야할 시기다.
<> 70 경술 : 꼭 이룬다는 심산으로 행한 일은 급진적이면 낭패를 보기 쉽다.

[ 돼지 ]

<> 35 을해 : 인내심을 발휘해야할 시기이나 후반에 의외로 좋은 기회가 온다.
<> 47 정해 : 교섭이나 거래는 다른 때보다 경계심이나 단점보완에 힘쓰라.
<> 59 기해 : 정확한 관찰력과 판단력이 구비되어야 중대사를 진행하게된다.
<> 71 신해 : 상대방에게 유리한 조건으로 나의 제안이 조절되기 쉬워진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