太上, 不知有之 ;
태상 부지유지

其次, 親而譽之 ;
기차 친이예지

其次, 畏之 ; 其次, 侮之.
기차 외지 기차 모지

최산은 그가 있는 것조차 모르는 것이요 ;
그 다음은 친해져 그를 찬양하는 것이며 ;
그 다음은 두려워하는 것이고,
그 다음은 업신여기는 것이다.

---------------------------------------------------------------

노자 17장에 있는 말이다.

여기에서 노자는 통치자의 등급을 넷으로 나누어 통치자와 백성 간의 관계를 설명하고 있다.

최상급의 통치자는 백성들이 그가 있는 것조차 모를 만큼 부담을 주지 않는 군왕이고,그 다음은 백성들과 친근하게 지내면서도 존경을 받는 군왕이며,그 다음은 백성들이 두려워 하는 군왕이고,최하 등급의 통치자는 백성들이 멸시하고 비난하는 군왕이니 성군 영주 폭왕 암주의 구분과도 통한다.

통치자에 대한 평가의 주체는 역사요 백성들이니 통치자는 모름지기 이를 두려워 할 줄 알아야 한다.

이병한 < 서울대 명예교수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