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용(82.목사)크리스찬아카데미 이사장이 12일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제17회 니와노 평화재단상"시상식에서 평화상을 받는다.

재단측은 "35년동안 한국내 다양한 종교단체의 협력을 이끌어내며 국제적 종교네트워크를 통해 평화운동에 기여해 시상한다"고 밝혔다.

이 상은 전세계 1백35개국 1천여 종교인의 추천을 통해 결정된다.

재단은 평화를 위한 문화.사회활동을 지원키위해 일본의 불교신자들을 중심으로 1978년 설립돼 40억엔의 기금으로 운영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