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공대(총장 정성기)는 20일 대학이 보유하고 있는 고급 기술력과 지식을 국내 산업체에 싼값에 이전하기 위해 "대학기술 이전센터"를 개설한다고 19일 밝혔다.

포항공대는 이와함께 사이버테크노마트(http://iptt postech.ac.kr)를 통해 이전기술 목록을 공개하고 기술관련 정보와 기술이전,애로기술에 대한 상담을 해주기로 했다.

산업체는 포항공대의 특허기술 등 지적재산권을 싼값에 살수 있고 이전을 희망하는 기술의 세부내용과 기술전수 방법,소요기간 등에 대해 자세한 상담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정성기 포항공대 총장은 "대학에서 개발한 고급기술이 전문적인 거래처가 없어 사장되는 사례가 많았다"면서 "중소기업에 고급기술과 정보를 광범위하게 이전시켜 국가 경쟁력 강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공대는 지금까지 C형 간염진단시약과 수용성 재충전 Ni/Fe 배터리,단상 3kVA UPS기술 등 모두 20여건을 동아제약 맥스텍 우진 등에 이전했다.

울산=하인식 기자 hais@ked.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