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쿠르트는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병커피 2종을 시장에 내놨다.

이번에 선보인 병커피는 정통 프리미엄급 커피 "산타페 카페밀레"와 "산타페 카페바닐로".두 제품 모두 최상급 원두와 생우유(22%)를 주원료로 드립식 추출법을 사용해 진한 원두커피의 맛과 향을 그대로 간직한게 특징이다.

커피를 병에 담은 것은 프리미엄급에 걸맞는 고급화 전략에 따른 것이다.

2백ml 들이 한병에 1천원.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