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세계 최대 애견쇼인 EU(유럽연합)의 "CRUFT DOG SHOW"(9일~14일 영국 버밍엄 국립전시장)에 45만 달러를 후원했다.

삼성전자는 기금 후원과 함께 현지에 전시관을 운영,디지털 TV와 휴대폰,캠코더 등 최첨단 제품을 선보였다.

특히 맹인의 현재 위치를 음성으로 알려 주는 맹인 안내견 디지털 시스템을 전시,호평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영국 왕실 소속 사회단체가 주관했으며 2만 마리 이상의 개가 참가해 골격과 외모,색깔 등에서 경쟁을 벌여 최고의 개를 선발한다.

영국 BBC 방송은 12일 행사를 생중계할 예정이며 행사 기간중 20만명의 관객이몰릴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이익원 기자 iklee@ked.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