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는 국내 대학생과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인턴장학제를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인턴으로 선발되는 학생은 BMW코리아에서 2~6개월간 인턴과정을 마친뒤
독일 본사에서 다시 6개월간 인턴으로 근무하게 된다.

BMW코리아는 매년 2명의 인턴을 선발, 왕복 항공권과 독일내 숙소, 일정액의
급여 등을 지급할 계획이다.

근무성적이 우수할 경우 BMW코리아에 우선 채용되는 기회도 주어진다.

인턴 장학생이 되려면 영어나 독어에 능통해야 한다.

BMW코리아는 첫 수혜자로 연세대 경영대학원에 재학중인 윤혜경(26)씨를
선발했다.

윤씨는 내달초 독일로 떠날 예정이다.

김효준 BMW코리아 부사장은 "산학협동 차원에서 우수한 인재를 조기 발굴
하고 실무 적응력을 높인다는 차원에서 이 제도를 도입했다"고 말했다.

< 김용준 기자 junyk@ked.co.kr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1월 16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