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블루코드테크놀로지 ''비디오 X'' ]


세계 처음으로 노트북PC에서 TV를 보고 FM라디오를 들을 수 있도록 개발된
비디오 캡처카드.

인터넷상에서 영상회의도 할 수 있도록 돼 있다.

"비디오 캡처 PC카드"와 TV 및 FM라디오를 청취할 수 있는 "튜너팩",
영상회의용 소형 컬러 카메라인 "노트캠(NoteCAM)" 등으로 구성돼 있다.

노트북PC를 이용한 영상회의와 현장의 영상을 바로 포착, 통신망을 이용해
전송해야 하는 디지털카메라 응용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다.

이동형 영상 감시시스템과 비디오전자우편, 동영상 실시간 압축녹화 등에도
이용된다.

또 해상도가 높고 실시간 저장과 화면표시가 가능해 기존 외국제품과 비교할
때 성능이 우수하다는 평가다.

영상회의에 필요한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를 하나로 패키지화해 가격이
싸다는 것도 장점이다.

제품 제작에 들어간 주요 핵심 반도체 칩세트와 소프트웨어를 자체적으로
개발했다.

다른 응용소프트웨어와 인터페이스가 쉽도록 설계했다.

이 제품은 노트북에서 가장 문제가 됐던 비디오 애플리케이션 분야를
수용함으로써 노트북PC를 데스크톱 컴퓨터 못지 않게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1월 11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