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small opera company was playing Faust in the provinces, with poor
equipment and make-do scenery.

At eht point in the opera when Mephistopheles descends to the under-
world-through a trapdoor in the stage-the trapdoor became stuck, and
poor Mephistopheles could neither get in or out of it.

the audience''s tension was broken by a voice from the gallery, "My God,
hell''s full up!"

-----------------------------------------------------------------------

<> Faust : 파우스트(괴테작 비극)
<> in the provinces : 지방에서
<> make-do : 임시변통의
<> scenery : 무대장치
<> Mephistopheles : 메피스토펠레스(중세의 파우스트 전설에 등장하는
악마의 하나)
<> descend to the underworld : 지옥으로 떨어지다
<> trapdoor : 뚜껑문
<> gallery : (극장의) 최상층관람석
<> full up : (구어) 꼭 차서, 만원으로

-----------------------------------------------------------------------

작은 오페라단이 지방을 돌면서 파우스트를 공연하고 있었는데 변변치 못한
소도구들을 사용하고 있는데다 무대장치도 임시변통으로 마련하고 있었다.

오페라의 한 장면에서는 메피스토펠레스가 뚜껑문을 통해 지옥으로 떨어지기
로 되어있었는데, 뚜껑문이 꼭 끼어 버리는 바람에 가엽게도 메피스토펠레스
가 오도가도 못하는 상황이 벌어졌다.

조마조마하는 관객들의 긴장상태를 풀어준것은 뒤편 좌석에서 누군가가
한 한마디였다.

"맙소사, 지옥이 초만원이군!"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7월 19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