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최고의 종합경제지 한국경제신문이 독자 여러분의 재테크 궁금증을
풀어드리고 있습니다.

은행 등 금융에서부터 부동산 창업 부업에 이르는 각 분야 자문위원을 통해
여러분의 질의를 보다 알기쉽게 풀어드립니다.

증권투자관련 정보는 물론 세금문제에 대한 질문도 답해 드립니다.

<> 보내실 곳 =우편번호 100-791 서울시 중구 중림동 441 한국경제신문
편집국 한경머니팀
팩스(02)360-4351
전자우편 songja@ked.co.kr

-----------------------------------------------------------------------

문] 올 가을 결혼을 앞둔 여성 직장인이다.

현재 3년만기 비과세저축에 7백만원이 있고 새마을금고 출자금이 3백만원
가량 된다.

결혼하면 두 사람의 월수입은 2백만원정도 된다.

목돈마련에 좋은 방법을 알고 싶다.

주식투자에도 관심이 많다.


답] 결혼을 앞둔 여성의 입장에서는 결혼자금과 결혼후 자녀양육비 내집마련
등이 주요 관심사다.

돈 굴리기보다는 목돈을 만드는 시기다.

주식간접투자상품도 좋은 방법이지만 우선은 "근로자 우대저축"이나
"주택청약부금" 등에 가입하는 것이 필요해 보인다.

주식관련 간접투자상품에는 주식형 수익증권, 뮤추얼펀드, 단위형 금전신탁
이 있다.

상품별로 환매수수료 만기 주식편입비율 등이 각각 다르다.

최근 주가상승은 유동성이 풍부한 데 따른 상승장세로 해석된다.

앞으로 기업 실적이 좋아지고 경제회복이 가시화되면 증시 상승세는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근로자 주식저축"이나 "장기증권저축" 등을 통해 직접 투자를 하는
것도 한 방법이 될 수 있다.

주식 직.간접투자는 개인의 경제생활에서 필수요소가 되고 있기 때문이다.


문] 군인 가족이다.

현재 농협에 1천만원의 적금과 2백만원짜리 청약예금을 들고 있다.

비과세저축통장에도 매달 10만원씩 넣고 있다.

이달부터는 50만원 상당의 적금을 새로 시작할 생각이다.

스폿펀드에 투자하고 싶은데.


답] 스폿펀드란 주가상승기를 활용해 단기간에 목표수익률을 달성하는
펀드이다.

최근 일반투자자들의 관심이 부쩍 높아진 주식간접투자상품이다.

그러나 단점도 있다.

주가 조정장세에는 수익률이 떨어지거나 손해를 볼 수도 있다.

또 목표수익률을 달성하기 전이나 만기 전에 투자자금을 회수할 수 없다.

따라서 만기가 되는 1천만원은 3개월뒤에 환매가 가능한 안정성장형
주식형수익증권에 가입하는 것이 좋겠다.

이달부터 새로 불입할 50만원은 비과세상품인 은행의 근로자우대저축에
가입하는 것이 바람직해 보인다.

이 상품은 월 한도가 최고 50만원, 연간 6백만원이고 군인을 포함해
연간급여가 3천만원 이하인 근로자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 도움말:이상화 동원증권 프라이빗뱅킹 차장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7월 5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