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9일 내한하는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현대 삼성 대우 LG SK 등
국내 5대 그룹 회장과 만난다.

1일 재계와 주한영국대사관에 따르면 엘리자베스 여왕은 오는 20일 낮
서울 하얏트호텔에서 정몽구 현대, 이건희 삼성, 김우중 대우, 구본무 LG,
손길승 SK 회장 등과 20분간 만날 예정이다.

영국 여왕이 외국 방문 중 기업인들과 따로 만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영국측이 먼저 제안한 것으로 알려진 이번 만남에서 영국 여왕은 자동차
전자 반도체 등 업종에서 자국에 대규모 투자를 하고 있는 5대 그룹 회장들
에게 지속적인 투자를 당부할 것으로 보인다.

재계 관계자는 "영국은 최근 우리 기업들이 유럽연합(EU) 단일통화인 유로화
출범과 관련해 영국 투자를 줄이고 유럽 대륙으로 진출할 움직임을 보이는데
대해 우려하고 있다"고 전하고 "이번 만남은 이같은 정황과 무관치 않을 것"
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현대는 스코틀랜드 반도체공장 건설에 대해 전면 재검토작업을
벌이고 있고 삼성은 영국내 컬러TV 생산라인을 최근 헝가리로 옮겼다.

반도체 브라운관 전자레인지 공장을 갖고 있는 LG는 일부 라인을 유럽 대륙
으로 이전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대우는 상용차, VCR 공장과 자동차 연구소를 갖고 있으며 SK는 영국에
투자하지 않고 있다.

한편 영국 여왕을 수행하는 홍콩상하이뱅크, 유니레버 등 영국 경제인기업
대표자 25명은 같은날 오전 하얏트호텔에서 박병재 현대자동차 부회장 등
한국측 기업 관계자들과 제2회 한.영 재계회의를 갖고 양국 기업간 관심사를
논의할 예정이다.

이들은 또 오후에는 현대와 대우 본사를 방문, 양 그룹 구조조정본부 관계자
들과 만나 한국 기업의 구조조정 현황과 영국 투자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계획이다.

엘리자베스 여왕이 묵게될 하얏트호텔 프레지덴셜 스위트룸은 7년전 아들
찰스 왕세자 부부가 투숙했던 방이다.

< 권영설 기자 yskwon@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4월 2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