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은 8일 임원의 직위체계를 글로벌스탠다드에 맞게 6단계에서
5단계로 축소하고 임원에 대한 스톡옵션제도 도입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임원직위중 "상무보"(종전 이사) 직위를 폐지,상무와 상무보는 일괄적으로
"상무"로,상무보대우는 "상무대우"로 명칭을 바꿨다.

영문명칭은 상무와 상무대우 모두 "Vice President"로 통일, 선진국형
직위체계에 맞추었다.

SK는 상무와 상무보,상무보대우 등의 직위개념과 호칭이 혼란스러운 점을
개선하고 두터운 상무급 임원을 집행임원의 핵심 실무계층으로 운영하기
위해 직위체계를 변경했다고 SK는 설명했다.

이에따라 상무보대우 상무보 상무 전무 부사장 사장 등 6단계 임원등급이
상무대우 상무 전무 부사장 사장의 5단계로 축소됐다.

SK는 임원직위체계 개선과 함께 임원에 대한 스톡옵션 제도 시행을
검토하고 있으며 조만간 시행여부를 확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K는 이미 지난해부터 임원들에 대해 연봉제,업적기준 차등상여제도 등을
시행해왔다.

SK는 지난해 전경련의 임원직명 개선 권고안을 받아들여 기존의 "이사"
직명을 "상무보"로 변경했었다.

전경련은 지난해 7월 이사회 구성원과 집행임원이 함께 쓰는 "이사"직명을
이사회 구성원만 사용토록 하고 집행임원은 "상무보"로 바꿔부르도록
권고했었다.

SK의 임원직명 변경으로 지난해 전경련 권고 이후 여전히 혼용되고 있는
재계의 임원직명에 다소 변화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 최완수 기자 wansoo@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2월 9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