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유통부문이 27일 부산시 사상구 괘법동소재의 패션물류센터인
르네시떼에 할인점 홈플러스의 서부산점(점장 김경재,051-319-9151)을 열
고 영업에 들어간다.

홈플러스의 2호점인 이 점포는 매장면적이 3천2백평으로 지하 1층에 식
품 생활잡화 의류매장과 고객편의시설이,지하 2층에 문화센터와 주차장이
들어선다.

또 소비자들이 밝고 쾌적한 매장에서 3만여종의 상품을 편안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고품격할인점을 지향하고 있다.

이 점포는 지역상권을 이미 선점하고 있는 E마트 서부산점은 물론 올해안
에 이 지역에 들어설 까르푸 및 프로모데스등외국계할인점과 치열한 고객확
보경쟁을 벌일 전망이다.

삼성물산 유통부문은 경쟁력이 뛰어난 지역상품을 집중적으로 개발하고
앞선 서비스를 제공해 이 점포에서 올해 1천2백억원의 매출을 올리겠다고
밝혔다.

삼성은 영국 테스코와의 외자유치 협상이 순조롭게 끝나면 연내에 수원영
통점 김포점등 5개점을 추가로 오픈,본격적인 다점포체제를 갖출 계획이다.

삼성물산 유통부문은 현재 테스코측과 2억달러이상을 유치해 할인점사업
을 벌일 합작기업 설립을 협의하고 있으나 지분율 경영권 고용승계등에 대
해 합의하지 못하고 있다.

김도경 기자 infofest@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월 27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