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가격보다는 보장이 중요

보험 상품마다 보험료가 다른 이유는 보상 내용이 다르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상해보험금이 1천만원이라고 하지만 "운전중 상해시 보험금
1천만원을 드립니다"라는 말과 "교통상해시 보험금 1천만원을 드립니다"라는
말은 큰 차이가 있다.

운전중 상해는 반드시 운전중일 경우에만 상해보험금의 혜택을 볼 수
있지만 교통상해는 길을 걷다가 사고를 당할 경우도 상해보험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

우리 속담에 오십보 백보란 말이 비슷하다는 뜻으로 쓰이지만 운전자
보험에서 오십보 백보는 엄청난 차이가 있다.


2.변호사비용차이 살펴라

교통사고가 나면 특히 골치아픈 일은 피해자와 형사합의를 하는 경우다.

운전자 보험에 가입하면 일정 금액 한도내에서 형사합의 지원금과
변호사비용을 보험금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형사합의 지원금은 상품마다 비슷하지만 변호사비용은 차이가 많이 난다.

상품에 따라서는 변호사 비용으로 1백만원까지 지급하는 경우도 있지만
어떤 상품은 50만원만 준다.

변호사 비용이 두둑한 지를 체크하는 것이 현명한 일이다.


3.생활비 지급조건을 꼼꼼히

운전자 보험은 교통사고시 생활유지비를 지급한다.

하루에 1만원씩 지급하는 상품도 있고 2만원씩 지급하는 상품도 있다.

또 어떤 상품은 90일까지만 생활비를 지급해주는 반면 다른 상품은
1백20일까지 생활비를 준다.

생활비와 별도로 피보험자가 구속됐을 경우에 생활안정 지원금을 주는
상품이 있는 반면 그렇지 않은 상품도 있다.

운전자 보험에 가입할 경우에는 생활비 지급 조건을 체크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


4.전가족 보장상품을 가입

운전자보험은 상품에 따라 본인에게만 혜택을 주기도 하고 주말이나
휴일에 사고가 난 경우엔 배우자를 포함한 가족구성원 모두에게 보험금
혜택을 주기도 한다.

당연히 모든 가족에게 보험금 혜택이 있는 지를 살펴보는 것이 중요하다.


5.옵션이 다양한 상품 유리

보험회사에서는 교통상해를 비롯한 다양한 보장을 내세워 종합선물세트
처럼 운전자보험 꾸러미를 만들기 일쑤다.

그렇다보니 가입자 입장에서는 자기에게 별로 필요도 없는 것도 한두가지
끼어서 사게 마련이다.

그러면 어떻게 하면 싸게 운전자 보험에 들 수 있을까.

자기에게 필요한 보험 혜택은 충분히 들고 자기에게 해당되지 않은 보험
혜택은 제외시킬 수 있는 특약 선택 폭이 넓은 보험상품을 고르는 것이
현명한 일이다.


6.중복가입경우 혜택 제한

생명보험사에서 판매하는 운전자 보험은 사고시 일정한 금액을 지급하므로
중복 가입해도 모두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그러나 손해보험사에서 판매하는 운전자 보험은 필요 경비를 실비로
보상해 주는 성격이 강하기 때문에 중복 가입하면 실제 발생한 비용
범위내에서만 보험혜택을 받는 경우가 있다.

따라서 무조건 여러 개의 운전자 보험에 중복 가입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7.순수 보장형으로 가입하라

보험은 그동안 낸 보험료를 만기에 돌려주는 만기 환급형과 돌려주지않는
순수 보장형이 있다.

만기에 원금을 돌려주는 만기 환급형이 유리한 것 같지만 이는 틀린
생각이다.

운전자 보험을 비롯해 보장성 보험에 가입하는 이유는 재테크가 목적이
아니라 보장이 주 목적이다.

따라서 순수 보장형으로 가입하고 나머지는 저축하는 게 훨씬 유리하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월 22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