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흥은행이 18일부터 외부전문가(50명) 채용에 나섰다.

지난17일 강원은행 현대종금과 합병을 선언한 조흥은행은 이날 인터넷(www.
chohungbank.co.kr)을 통해 전문인력 모집공고를 냈다.

모집분야는 <>여신심사 <>리스크관리 <>자금운용 <>법적 심사 <>국제금융
<>M&A(인수합병) <>마케팅 <>전산등 8개 분야다.

해당 분야에 경력을 갖고 있으면 지원할 수 있다.

나이제한은 없으나 조흥은행 내부적으론 68년 이전 출생자를 원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계약직으로 채용되며 차장급이상 직위를 부여받는다.

조흥은행은 "업계 최고수준의 연봉과 스톡옵션등 능력과 성과에 알맞은 보
수를 지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은행 관계자는 "굳이 은행에 근무한 사람이 아니더라도 전문가이면 무방
하다"고 말했다.

원서접수는 우편접수가 원칙이지만 인터넷으로도 가능하다.

조흥은행은 각 직급의 인원구성을 대폭 교체하고 조직문화를 혁신하기 위해
외부전문가를 채용한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원서접수는 내년 1월11일까지 이뤄진다.

해외에 있는 사람들은 조흥은행 도쿄 LA 뉴욕지점에 원서를 내도 된다.

이성태 기자 steel@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2월 19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