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기획(대표 채수삼)이 제작한 한국얀센의 타이레놀 광고가 최근
열린 98런던국제광고제에서 의약품부문(인쇄매체) 최우수상(Winner)을
받았다.

금강기획은 예수 그리스도에게 씌워진 가시면류관과 성서의 한 구절
(수고하고 무거운 짐 진 자들아...)을 이용한 이 광고가 두통약인
타이레놀의 이미지와 잘 어울렸다는 심사위원들의 평가를 받아 이 상을
수상했다고 설명했다.

이 회사는 벨기에의 얀센 본사와 협의, 타이레놀 전 세계 광고에
이 광고카피를 사용하는 방안을 추진중이다.

런던국제광고제는 칸, 뉴욕페스티벌,클리오 등과 함께 세계 4대 광고제의
하나로 꼽히는 상으로 그랑프리 1편과 각 부문별 최우수상을 1편씩 선정하며
올해는 2만여점의 작품이 경합을 벌였다.

이번 광고제에는 제일기획의 "삼성 마이마이카세트" "삼성캘린더"
"부광약품 로치큐"등 3편이 최종 후보작(Finalist)에 올랐다.

< 이영훈 기자 brian@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1월 24일자 ).